경남대 김은정 교수, ‘나의 오래된 연인’ 출간
 홍보실
 2024-04-02 16:26:25  |   조회: 10
첨부이미지
카톨릭 주보 연재 37편 묶어 … 등장인물의 좌절, 실패, 사랑, 용서 하느님 시선으로

경남대학교 국어교육과 김은정 교수가 최근 저서 ‘나의 오래된 연인-문학 속의 신앙이야기(출판사 불휘미디어)’를 출간했다.

이 책은 카톨릭 주보에 3년 간 연재한 총 37편의 글을 묶은 것으로, 한국 문학 작품에 나타나는 신앙의 모습을 담았다. 여기에 트라피스트 수녀원의 쥬리아나 수녀가 그린 37편의 아름다운 삽화가 따뜻하게 어우러져 독자들에게 읽는 즐거움을 더한다.

총 200페이지로 구성된 책은 다양한 소설의 줄거리와 신앙과 관련된 흥미롭고 뜻깊은 대목을 소개하고 있다. 작품 속에 그려진 등장인물의 좌절과 실패, 절망과 분노, 사랑과 용서를 하느님의 시선으로 바라본다.

책은 ‘성탄’으로 시작해 겨울-봄-여름-가을 사계절 순으로 구성됐으며, 이를 고통과 용서의 이야기, 신앙의 의미, 신앙인이 가진 인간적인 고민과 번뇌, 사랑의 모습으로 연결해 독자와 함께 신앙의 의미를 되새긴다.

저자인 김은정 교수는 머리말로 “마음에 근심이 많을 때 누군가가 전하는 평화의 인사는 큰 위로가 된다. 내가 전하는 평화의 인사도 누군가에게 닿아 그 마음이 가벼워지지를 바란다”라고 말하며 독자에게 평화의 인사를 전했다.

추천사를 쓴 배기현 주교는 “소설은 우리 삶의 굴곡진 모습이 가장 잘 드러나는 장르이다. 이 책은 그러한 소설 속에 담긴 인간의 좌절과 실패, 절망과 분노, 그리고 그것을 극복해 가는 사랑과 용서의 주제를 신앙의 빛 속에서 읽어내고자 한다”라고 소개했다.

<사진 설명> 경남대 김은정 교수, 책표지. 끝.
2024-04-02 16:26:25
203.253.160.11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