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0주년 부마민주항쟁 기념식, 경남대학교에서 개최
 홍보실
 2019-10-14 17:47:06  |   조회: 28
첨부이미지
국가기념일로 치르는 첫 번째 기념식 … KBS기념음악회, 국제학술대회도 열려
유신 독재 체제에 저항해 부산과 마산 일대에서 시작한 민주화 운동 ‘부마민주항쟁’ 40주년과 국가기념일 지정을 축하하는 다채로운 행사들이 경남대학교에서 펼쳐진다.

우선 오는 16일(수) 오전 10시 경남대 대운동장에서는 ‘1979-2019 우리들의 부마’라는 슬로건 아래 ‘제40주년 부마민주항쟁 기념식’이 거행된다. 이번 기념식은 부마민주항쟁 국가기념일 지정 후 첫 기념식이어서 더 의미가 있다.

이날 기념식은 국가 주요인사와 사회각계 대표, 유족 및 민주인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부마민주항쟁의 국가기념일 지정을 환영하고, 민주항쟁의 역사적 의의와 정신을 전 국민과 공감하고 계승하는 범국민적 행사로 열린다.

오후 7시에는 ‘10월의 바람 1979’라는 제목으로 부마민주항쟁 40주년 KBS기념음악회가 경남대학교 화영운동장에서 펼쳐진다.

음악회에는 포레스텔라를 비롯해 전인권 밴드, 웅산, 앙상블시나위, 서선영, 정의근 등의 가수가 초청돼 부마민주항쟁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는 다양한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또한 ‘1979 부마민주항쟁을 기억하다’라는 주제로 부마민주항쟁 40주년 기념 국제학술대회가 17일 경남대학교 창조관 평화홀에서 열린다.

학술대회는 개회식에 이어 ‘1970년대 한국 산업화와 반독재 민주화’에 대한 주제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사진설명> 경남대학교 전경. 끝.
2019-10-14 17:47:06
203.253.160.11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